전체보기 (298)N
이파피루스 소식 (56)
페이퍼리스 (20)N
언론보도 (74)
구축사례 (5)
PDF-Pro (31)
LIFE (88)




뉴스레터 구독하고

이파피루스의 다양한 소식들을 가장 빠르게 확인하세요!

전문가 도움없이 스스로 모터 고장과 종류 예측해 휴대폰 문자로 전송

[아이티데일리] 모터는 산업 현장의 심장이다. 제조 기업이 전동기 고장으로 인한 돌발 생산 중지 상황에서 입는 손실은 생산원가의 약 5~20%다. 소비재 제조업의 경우 건당 평균 2천만 원, 자동차 산업의 경우 시간당 15억 원에 달하는 수준이며, 동시에 발생하는 인적·시간적 손실도 막대하다. 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연 평균 3~5% 확률로 발생하는 모터 고장을 사전에 방지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편집자 주>

고장 여부를 사전에 예측하고 진단하는 이른바 ‘예지보전(PDM, Predictive Maintenance)’ 솔루션은 새로운 개념은 아니다. 그러나 현존하는 제품은 대부분은 고장 임계값을 사용자가 직접 설정하는 방식으로 객관적 데이터보다 사람의 경험에 의해 고장 여부를 판단한다. 그나마도 값비싼 외산 솔루션이 대부분이라 중소·중견 기업은 이미 고장이 난 후에 대처하거나, 인력을 직접 현장에 투입해 정기적으로 점검하는 계획 정비 방식에 머무르고 있는 현실이다.

스마트워크 전문기업 이파피루스가 개발한 ‘모터센스(MotorSense)’는 인공지능과 IoT 센서 기술을 결합해 기존 정비 방식의 한계를 극복한 모터 진동 예측 솔루션이다.

50g 무게의 ‘모터센스’ IoT 무선 진동 센서

‘모터센스’는 자체 개발한 IoT 무선 진동 센서와 모터 상태를 분석·진단하는 AI로 구성되어 있다. 사방 4.9x3.2x2.7cm 크기에 무게 50g의 작은 IoT 무선 센서를 모터에 부착하면 진동 데이터를 수집한 후 와이파이를 통해 클라우드로 전송한다. 클라우드로 모인 데이터는 인공지능이 분석해 어떤 종류의 고장이 몇 퍼센트의 확률로 일어날지 최소 2주, 최대 4주 전에 미리 알려 준다.

모터 상태를 PC나 모바일로 언제 어디서나 확인할 수 있도록 실시간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하며, 고장 예상 알림을 기상 예보 문자처럼 휴대폰 문자 메시지로 받아볼 수도 있다.

기사 전문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itdaily.kr/news/articleView.html?idxno=203437 

 

[솔루션 리뷰] 인공지능 모터 고장 예측 솔루션 ‘모터센스’ - 아이티데일리

[아이티데일리] 모터는 산업 현장의 심장이다. 제조 기업이 전동기 고장으로 인한 돌발 생산 중지 상황에서 입는 손실은 생산원가의 약 5~20%다. 소비재 제조업의 경우 건당 평균 2천만 원, 자동차

www.itdaily.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전자 문서

PDF

PDF 솔루션

전자 서식

PDF 변환

PDF 뷰어